사업부문 소개

굿인벤트는고객의 비즈니스 운영에 필요한 IT 인프라와 최적의 시스템을 제공하며 전문적인 솔루션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합니다.

IT 부문

굿인벤트는 고객의 비즈니스 운영에 필요한 IT 인프라와 최적의 시스템을 제공하며 전문적인 솔루션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커머스

쉐어프렌즈샵을 통하여 단순히 ‘물건을 구매하는 것’을 넘어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고객이 구매한 상품을 받아보는 순간에도, 구매하기 전부터 구매 후 까지 즐거움을 느끼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콘텐츠

세상을 즐겁게하는 쉐어프렌즈, 직장인을 위한 디지털 놀이터 쉐어버즈를 통해 일상속에 소소한 행복을 더하고자 합니다. 굿인벤트는 모두가 함께 소통하고 협력하는 미래를 위해 노력합니다.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유지관리 서비스

IT 운영을 위한 모 것 AMS와 함께하세요. 

 

IT 운영을 위한 모든 것 AMS와 함께하세요. AMS는 원격 상태 점검 및 현장 방문 점검을 통하여 사전 장애 예방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단계별 서비스 레벨을 지원 환경에 맞는 서비스를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주 52시간 근무제,
티트리로 대비하세요.

주 52시간 근로단축제도, 준비하셨나요?

 

워크홀릭(WorkaHolic)은 미덕이 아닙니다.

알차게 일하고 알찬 여가시간, 워라밸을 실천해보세요.

티:트리와 함께하면 효율적인 근무 시간 관리가 가능합니다.

직장인의 놀이터, 쉐어버즈

내 동료가 웃어야 나도 행복하다

 

반복되는 직장 생활, 너무 무료하시죠?

쉐어버즈와 함께라면 직장생활이 즐거워집니다!

지금 바로 쉐어버즈를 즐기세요!

굿인벤트 소식

제목주 52시간 근무시간 관리솔루션 선택 방법은?2020-03-11 15:33:41
작성자 Level 10

㈜굿인벤트 ‘티트리’, 사용법 간단하고 쉬워… 주 52시간 근무제 맞춤 서비스 제공



내년부터 50인 이상 300인 이하 사업장도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사업장에 해당되면서 업무시간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주 52시간 맞춤형 근무시간 관리 솔루션들이 관련 시장을 빠르게 달구고 있다.

다양한 솔루션들이 속속 등장하면서 기업들도 주 52시간 근무시간 관리 솔루션 선택에 대한 고민이 커졌다. 김태오 공인노무사는 “주 52시간 근무시간 단축에 따라 노무 컨설팅에 대한 상담이 늘면서 근무시간 관리 솔루션에 대한 문의도 덩달아 늘었다”며 “솔루션 도입은 무조건 기능이 다양한 것을 선택해 비용 부담을 안는 것보다 기업 여건에 맞게 관리자나 사용자 측면의 편의성을 감안해 쓰기 편하고 가성비 좋은 솔루션을 선택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타임 트리(TIME:TREE)의 약자로 주 52시간 근무시간 관리 솔루션 '티트리'를 내놓은 ㈜굿인벤트 문종혁 대표는 “기업 입장에서 솔루션 도입은 직원들의 근무시간을 손쉽게 관리하면서 불필요하게 낭비되는 시간을 막고 기업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며 '티트리'는 직원들의 유형별 근무시간 관리를 비롯해 휴일 및 연장근무, 유연근무, 탄력근무 등에 대한 근무시간 관리가 용이하고 정해진 시간의 퇴근 유도를 위한 PC오프 기능 등 주 52시간 근무제에 최적화된 기능만을 담고 있다고 밝혔다. 생산직 종사자들의 경우 모바일로도 출퇴근 시간 기록 및 근무시간 관리가 가능하다.

특히, '티트리'의 경우 선택사항이지만 이석 감지 기능도 갖추고 있으며 알림 기능 등에 등장하는 캐릭터는 친화적인 분위기를 주는 “티트리”만의 독보적인 특징이기도 하다.

문종혁 대표는 “티트리를 직접 개발한 만큼 기업의 여건에 따른 최소한의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것도 굿인벤트만의 경쟁력”이라며 앞으로 효과적인 시간관리법이 곧 기업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만큼 업계에서는 점차 필수 솔루션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굿인벤트는 서버 유지 보수 및 IT솔루션 개발 전문업체로 '티트리'의 경우 사용자가 많아도 타사 프로그램에 비해 1/3 가격으로 구축이 가능하며, 사용자 10인까지는 '티트리' 프로그램을 무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출처 : 파이낸스투데이(http://www.fntoday.co.kr)